나성희 아나운서의 정적 스피치 아이와의 커뮤니케이션 법 –

 https://audioclip.naver.co m / channels / 4132 / clips / 37

3,4학년학생들을대상으로설문조사한결과가있어요.거의 30%의 아이들이 심한 모욕감을 느낄 정도로 부모에게 꾸중을 들은 적이 있다고 합니다.이렇게 야단맞은 아이들 중에는 가출하고 싶었다.치아 아이들이 31%, 죽고 싶은 충동을 느꼈다는 아이들이 27%라고 합니다.

부모가 무슨 말을 했길래 자식들이 그런 충동을 느꼈을까요?말은 한 사람의 삶을 파괴할 정도로 무시무시한 것입니다.부모가 무심코 내뱉은 이런 말들이 바로 언어적 폭력이 되겠죠?이런 언어적 폭력이 아이들의 자존심을 형성하는 데 영향을 주지 못할 게 분명해요.

반면 한 사람이 해준 따뜻한 말이 인생을 바꿀 수도 있습니다.저같은경우에도아나운서를하다가지금말관련일을전문적으로하게된것도어릴때선생님께서생활기록부에써주신말의영향이큽니다.얘는 발음이 정확하고 조리 있게 자기 생각을 잘 말해요.”

이것이 계기가 된 것이 분명합니다.그 얘기 계속 들으려고 열심히 발표했거든요.그렇기 때문에 이 분야 쪽으로 방향을 잡게 된 것이군요.

그래서 누군가에게 칭찬을 해주면 상대방은 동기부여를 갖게 되고 칭찬받는 행동을 계속하게 된다는 것입니다.

이렇게 저는 국어에 관심이 많았지만 수학은…일찍 수학을 포기할까 생각하던 수법자…그게 바로 저입니다.

만약에 선생님이 “야, 너 수학 점수 왜 그래, 국어만 잘하면 돼?”라고 하면?난 좋은 선생님을 만난 게 얼마나 다행인지.그래서!!! 나와 꼭 닮아서 수학을 못하는 나의 아이에게 “너는 왜 이렇게 수학을 못해?” 라고 말하지 않았습니다.다행이도 영어를 잘하던 아이에게 배운 어머니답게^^

네가 영어를 잘해서 좋겠다. 옛날 발음하는 엄마는 너의 영어실력이 정말 부러워. 아들 멋있다! 영어공부하게 수학공부도 해볼래? 그러면 뭔가 발전이 있을 거야.이렇게 잘하는 걸 먼저 칭찬해주고 수학만 더 잘했으면 좋겠다고 했더니 나중에는 점점 수학 성적도 오르게 되더라고요.

수학공부를 도와줄 때마다 가슴에 와 닿는 천달러를 쓰다듬으며 영어공부 하길~~~이렇게 기분좋게 말한 보람이 있었습니다.

좋은 말도 기분 나쁘게 하면 하고 싶은 공부도 안 하게 되니까요?어때요? 잘하는 것을 먼저 칭찬해주면서 기분 좋게 말하죠?제 화를 조절하지 못하고 나오는대로 기분을 상하게 할 생각이에요?

당당하고 정확하고 따뜻한 , “기분 좋은 말, 기분 말” 그동안 사랑으로 소통하는 강사, “사랑·통·사” 나선희였습니다.

#나선희스피치 #나선희아나운서 #광주스피치학원 #광주면접학원 #5분스피치 #나선희스피치커뮤니케이션즈 #아나운서스피치 #스피치컨설팅 #화법 #소통 #강의 #나선희강사 #관심 #스피치교육